live scores
2019.08.26

MLB

폭스 스포츠 "류현진, 팬들이 뽑은 전반기 사이영 위너"

  • 기사입력 2019.07.16 10:10:37   |   최종수정 2019.07.16 10:14:5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내셔널리그 올스타 선발투수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내셔널리그 올스타 선발투수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메이저리그 팬들에게도 인정을 받았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폭스 스포츠가 실시한 팬 투표에서 전반기 내셔널리그 최고의 투수로 우뚝 섰다.

 

미국 스포츠전문매체 ‘폭스 스포츠’는 16일(한국시간) 공식 트위터 계정을 통해 류현진이 팬들이 선정한 전반기 내셔널리그 ‘사이영 위너’로 뽑혔다고 발표했다.

 

폭스 스포츠가 실시한 팬 투표에서 가장 많은 지지를 획득한 류현진(사진=폭스 스포츠 MLB 트위터 캡처)

폭스 스포츠가 실시한 팬 투표에서 가장 많은 지지를 획득한 류현진(사진=폭스 스포츠 MLB 트위터 캡처)

 

폭스 스포츠는 지난 14일 ‘전반기 사이영상 수상자’는 누구인지를 두고 팬 투표를 진행했다. 류현진을 포함해 맥스 슈어저(워싱턴 내셔널스), 루이스 카스티요(신시내티 레즈), 잭 그레인키(애리조나)가 최종 후보 4인에 올랐고 류현진이 가장 많은 팬의 지지를 받았다.

 

류현진의 전반기는 그야말로 화려했다. 규정이닝을 채운 투수 중 유일하게 평균자책 1점대(1.73)를 유지했고 삼진/볼넷 비율(9.9), WHIP(0.91)에서도 내셔널리그 선두에 올랐다. 2019 올스타전에선 한국인 최초로 선발투수로 나서는 위업을 세우기도 했다.

 

이에 다양한 현지 매체들은 류현진을 내셔널리그 사이영상 유력 후보로 꼽는 걸 주저하지 않았다. 그리고 이번 팬 투표에선 미국의 ‘슈퍼스타’ 슈어저를 제치고 전반기 내셔널리그의 최고의 투수로 선정되는 값진 결과를 얻었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6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