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8.26

연예일반

'한복 연구가' 박술녀 "미스코리아 한복 코르셋? 슬픈 일이라 생각"

  • 기사입력 2019.07.17 15:09:01   |   최종수정 2019.07.17 15:09:0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대회 직후 성상품화 논란이 불거진 한복 코르셋 (사진 = 엠스플뉴스 강명호기자)

대회 직후 성상품화 논란이 불거진 한복 코르셋 (사진 = 엠스플뉴스 강명호기자)

 

[엠스플뉴스] 한복 연구가 박술녀가 최근 불거진 미스코리아 한복 의상 논란에 대한 심경을 밝혔다. 

 

17일 오전 방송된 BKS1 라디오 '김경래의 최강시사'에는 한복 연구가 박술녀가 출연해 최근 논란이 된 '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의 한복 의상에 대해 일침을 가했다. 

 

박술녀는 "주최 측에서는 시대적 감각을 가미한 옷이라고 하니까 (제가) 할말은 없다. 보는 사람 시각에 따라 주관적이지 않나. 그 옷을 예쁘다고 보는 분이 있는지는 모르지만 한복은 우니나라 민족의 옷이다"라고 했다. 

 

또 "현대적으로 바꾸더라도 눈살을 안 찡그리게 얼마든지 우아하고 아름답게 바꿀 수 있다"라며 "언론을 떠나서 많은 사람들의 SNS에 올라오는 것을 보면서 '정말 거슬리기는 거슬렸나보다'는 생각을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더불어 "시대가 바뀌고 있고 문화로 해석되고 있다. 그대로 입자는 건 아니지만 우리 한복이 가진 고유성이 있다. 바꾸더라도 전통성을 무너트려서는 안 된다"라며 "세계 속의 한복인데 그 옷이 SNS를 뜨겁게 달구는 쪽에서 재조명되는 건 좀 슬픈 일이라는 생각을 한다"라고 일침을 가했다. 

 

앞서 지난 11일 열린 '2019 미스코리아 선발대회'에는 지난해 미스코리아 수상자들이 등장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들은 신체가 고스란히 노출된 한복을 입고 무대를 거닐어 논란이 됐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