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8.23

자동차

르노 마스터 출시 '국내 중형 상용차 시장 공략'

  • 기사입력 2018.10.15 23:00:03   |   최종수정 2018.10.15 20:16:2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 엔진 및 동력 부품, 차체 및 일반 부품, 3년 10만km 보증

 

- 마스터 S 2900만원, 마스터 L 3100만원

 

[엠스플뉴스]

 

르노삼성차는 15일 르노그룹의 상용차 핵심 주력 모델인 마스터(Master)를 정식 출시하고 고객 인도를 개시했다. 

 

마스터 S(Standard)와 마스터 L(Large)의 2가지 버전으로 한국에 출시한 르노 마스터는 각각 2900만원, 3100만원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미 출고 전부터 개인 및 중소형 사업자 고객에게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르노삼성차는 르노 마스터 1세대 모델 출시 이후 현재 3세대 모델까지 38년 동안 발전해 온 품질과 내구성에 대한 자신감을 바탕으로 국내 상용차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차량 품질과 서비스 경험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특히 르노삼성차는 마스터의 보증 수리 내용에 엔진과 동력 부품은 물론이고, 차체 및 일반 부품까지 모두 3년, 10만km를 보증한다. 

 

이를 통해 경쟁 시장에서 1톤 트럭 모델들이 최대 2년, 6만km를 보증하는 것과 비교해 고객들에게 더욱 향상된 품질 조건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마스터의 경제적인 유지, 관리를 위해서 국산 상용 밴 모델과 동등한 수준으로 부품 가격을 책정했다.

 

이에 따라 필터와 브레이크 패드 등의 소모성 교환 부품은 물론이고, 차체와 외장 부품까지 국산 상용 밴 모델과 같거나 오히려 더 낮은 가격에 부품을 제공한다.

 

여기에 리터당 10.8km(마스터 S)&10.5km(마스터 L)라는 높은 복합 연비는 마스터의 경제성을 한층 높여준다. 

 

특히 마스터는 경제 운전을 도와주는 ECO 모드와 오토스탑&스타트 시스템 등이 추가로 적용돼 있다.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아울러 안전성 측면에서도 마스터는 기존의 경쟁 차종과는 차원이 다른 수준을 갖추고 있다. 

 

전륜 구동 방식의 마스터에는 도로 조건에 맞춰 구동력을 제어하는 '익스텐디드 그립 컨트롤' 기능이 함께 제공되기 때문에 한국 지형과 날씨에 최적화 된 주행 성능을 갖췄다. 

 

또한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LDW)과 경사로 밀림 방지 장치, 트레일러 흔들림 조절 기능까지 기본 제공돼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돕는다. 

 

마스터에 기본으로 적용된 차선 이탈 경보 시스템은 동급 상용차 모델에서는 아직 적용된 바 없으며, 상급의 상용차 모델에서도 버스 모델에만 옵션으로 제공되는 안전 사양이다. 

 

여기에 세미 보닛 타입 구조의 마스터는 충분한 충격 흡수 존을 갖추고 있어 전방 충돌 사고 시 운전자와 탑승객의 안전을 확보해 준다.

 

르노삼성차 김태준 영업본부장은 "그간 국내에서 판매되는 중형 밴 타입의 상용차 모델은 차량의 가격은 물론, 유지 및 보수를 위한 총 소유 비용이 높아서 개인 사업 및 중소형 비즈니스 규모에서 운영하기 어려웠던 것이 사실이었다"며 "르노삼성차는 마스터를 통해서 합리적인 가격과 유지, 관리의 경제성, 편리한 A/S 등을 제공해 중형 상용 밴 시장을 개척해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르노 마스터 (사진=르노삼성차)

마스터는 1980년에 1세대 모델이 출시됐으며 현재는 지난 2011년에 출시한 3세대 모델이 전 세계 43개국에서 판매되고 있다. 

 

지난 2014년에 3세대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출시돼 현재까지도 유럽 지역 내 상용차 시장의 대표 아이콘으로 자리잡고 있다. 

 

한편 르노 마스터의 차량 판매와 서비스는 르노삼성차 전국 네트워크에서 안내 받을 수 있으며, 실 판매와 정비는 르노상용차 판매 및 정비 거점으로 선정된 거점을 통해 실행 될 예정이다.

 

김현수 기자 khs77@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