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1.01.23
스톡킹

KBO

SK, 김성현과 2+1년 총액 11억 원 계약…2021 FA 1호 계약 [엠스플 이슈]

  • 기사입력 2020.12.01 17:40:22   |   최종수정 2020.12.01 17:40:22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SK가 내부 FA 김성현과 2+1년 총액 11억 원 계약을 발표했다(사진=SK)

SK가 내부 FA 김성현과 2+1년 총액 11억 원 계약을 발표했다(사진=SK)

 

[엠스플뉴스]

 

SK 와이번스가 11월 1일 내부 FA(자유계악선수) 김성현과의 2021년 FA 1호 계약을 체결했다. FA 계약 조건은 계약 기간 2+1년, 총액 11억 원(계약금 2억 원, 연봉 21년 2.5억 원, 22년 2억 원, 23년 1.5억 원, 옵션 총액 3억 원)이다.

 

SK는 그동안 팀을 위해 헌신한 김성현과 가장 먼저 FA 계약 협상을 개시했다. 선수도 팀에 대한 애정을 보이며 긍정적으로 협상에 임했다. 구단은 김성현이 유격수와 2루수 포지션에서 다양한 역할을 수행할 수 있다고 판단해 FA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김성현은 2006년 2차 3라운드로 SK에서 데뷔해 2014년부터 팀의 주전 유격수로 활약한 원 클럽 맨이다. 13시즌 동안 총 1,140경기에 출전한 김성현은 통산 타율 0.276/ 876안타/ 329타점/ 423득점을 기록했다. 특히, 2018시즌 김성현은 2루수와 유격수로 135경기에 출전해 팀 우승에 공헌했고, 지난해 유격수로 전 경기(144경기)를 출전하며 팀 성적에 기여한 바 있다.

 

계약을 마친 김성현은 구단을 통해 “계약 전부터 기사에 나온 것처럼 구단에서 신경을 많이 써주셨다. 먼저 협상에 임해주셨고, FA 체결식도 열어 주셨다. 무엇보다 FA 1호 계약이라는 자부심도 심어주셨다. 처음부터 다른 팀은 생각하지 않았다. 좋은 코칭스태프와 선수 선후배들 그리고 프런트들과 함께 할 수 있어 너무 기쁘다. 이제는 팀에서 주어진 내 역할에 최선을 다하는 것이 보답이라고 생각한다. FA 계약을 끝낸 만큼 내년 시즌 팀이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도록 비시즌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김근한 기자 kimgernhan@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3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