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1.01.24
스톡킹

MLB

탬파베이, 최지만 내년에도 잡는다…연봉조정 협상 예정

  • 기사입력 2020.12.03 11:29:29   |   최종수정 2020.12.03 11:29:2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최지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최지만(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논텐더 FA가 된다는 소문이 끊이지 않았던 최지만(29·탬파베이 레이스)이 일단 팀에 잔류하게 됐다. 연봉 상승은 확실시된다.

 

'탬파베이 타임스'의 마크 톱킨 등 현지 언론은 12월 3일(한국시간) 탬파베이가 연봉 조정 대상자 7명 모두와 연봉 조정 협상을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해당 대상자는 올해 첫 번째 연봉 조정 자격을 얻는 최지만을 비롯, 타일러 글래스나우와 호세 알바라도, 요니 치리노스, 마누엘 마고, 조이 웬들, 라이언 야브로 등이다.

 

최지만은 올해 42경기에 나와 타율 0.230 3홈런 16타점 OPS 0.741로 지난해만큼의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좌투수에게 약점을 보이며 풀타임으로 나서지 못했고 시즌 후반에는 주루 도중 부상을 당하며 결장하기도 했다.

 

그러나 포스트시즌에서는 달랐다. 최지만은 챔피언십시리즈까지 2홈런과 OPS 0.952를 기록하며 팀을 월드시리즈로 이끌었다. 최지만은 한국인 타자 최초로 월드시리즈에 나와 2차전에서는 안타를 기록하기도 했다.

 

 

시즌 종료 후 현지에서는 최지만은 유력한 논텐더 후보로 꼽았다. 재정난에 시달리는 탬파베이 입장에서 최지만까지 잡을 여유는 없다는 것이다. 그러나 탬파베이는 최지만을 2021시즌에도 잡기로 결정했다.

 

이로서 최지만은 현재보다 2배 가까운 연봉 인상이 유력하다. 올해 연봉이 85만 달러였던 최지만은 현지에서 160만 달러(MLB트레이드루머스)까지 연봉이 오를 것이라고 예상하기도 했다.

 

양정웅 기자 dooge2080@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1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