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0.11.25
KBO리그포스트시즌이벤트

MLB

격리 대신 그라운드로 나온 터너, 美 기자 "현명하지 못해"

  • 기사입력 2020.10.28 14:27:29   |   최종수정 2020.10.28 14:30:3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저스틴 터너가 페드로 바에즈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저스틴 터너가 페드로 바에즈와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게티이미지 코리아)

 

[엠스플뉴스]

 
월드시리즈 6차전이 끝난 직후 저스틴 터너(36·LA 다저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충격적인 소식이 들려왔다. 하지만 터너는 격리에 임하지 않고 동료들과 우승 기쁨을 나눴다.
 
터너는 10월 28일(이하 한국시간) 글로브 라이프 필드에서 열린 탬파베이 레이스와의 월드시리즈 6차전에서 3번타자 겸 3루수로 선발 출전했다. 이날 3타수 무안타 2삼진을 기록한 터너는 8회 갑작스럽게 키케 에르난데스와 교체됐다.
 
터너의 교체 사유는 월드시리즈 6차전 종료 후 전해졌다. 'ESPN'의 제프 파산에 따르면 터너는 전날 받은 코로나 19 검사에서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한다. 당초 경기 전에 나왔어야 했던 검사 결과가 지체되며 2회가 돼어서야 검사 결과가 나왔다. 결과를 전달받은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다저스 구단에 터너를 교체할 것을 통보했다.
 
별다른 증상이 없었던 터너는 그라운드에 복귀해 팀 동료들과 우승의 기쁨을 누렸다. 확진 판정에도 불구하고 터너는 클레이튼 커쇼와 포옹을 했고 페드로 바에즈와 악수를 하기도 했다. 팀 전체 우승 기념사진을 찍을 때 터너는 마스크를 벗기도 했다. 
 

기념 사진을 찍는 저스틴 터너(출처=티모시 버크 트위터)

기념 사진을 찍는 저스틴 터너(출처=티모시 버크 트위터)

 

터너의 등장을 바라본 현지 기자들은 우려 섞인 목소리를 냈다. '스포츠넷'의 벤 니콜슨-스미스 기자는 "코로나 19 확진 판정을 받은 터너가 그라운드에 있는 것은 현명하지 못한 것 같다"라고 전했다. '디 애슬레틱'의 레비 위버 기자 역시 "음, 터너가 필드에 나왔고 커쇼와 포옹을 했다. 둘 다 마스크를 착용하고 있지만..."이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다저스 선수단은 우승 축하 행사를 마치고 곧바로 호텔로 돌아가 코로나 19 검사를 받을 예정이다. 추가 확진 소식이 염려스러운 현 상황이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 2020 MLB 생중계, 엠스플뉴스 PC/모바일/앱에서 시청하세요!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