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0.08.06

MLB

코로나 19에 소신 밝힌 MIN 메이 "야구 집중? 어렵다"

  • 기사입력 2020.07.03 17:04:11   |   최종수정 2020.07.03 17:06:3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트레버 메이(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트레버 메이(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엠스플뉴스]
 
미네소타 트윈스의 투수 트레버 메이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사태에 관해 목소리를 냈다.
 
미국 '디 어슬래틱'은 7월 3일(이하 한국시간) 메이의 말을 인용해 "나쁜 소식들만 기다리고 있을 뿐이다. 야구에 온전히 집중하기 어렵다"라고 보도했다. 
 
메이는 "나 자신의 안전을 생각한다면 무섭지 않다. 하지만 양성 판정을 받았다는 소식이 아니더라도 누군가 심각한 곤경에 처해 있는 것을 보면, 그것만으로도 두려움이 느껴진다"라고 전했다. 
 
메이는 코로나 19 팬데믹 사태에 대한 솔직한 의견을 표출했다. 하나, 메이는 시즌 포기를 선언하지는 않았다. 정상적으로 시즌에 참가한다. 
 
이어 메이는 "우리는 그곳에서 필요한 의료전문가는 아니다. 하지만 지금 당장은 우리가 하고 싶어 하는 일을 강요받기보다는 문제를 해결해야 하는 곳에 힘을 보태야 한다고 생각한다"라고 밝혔다.
 
미국 전역을 뒤덮은 코로나 19의 확산세는 메이저리그도 예외는 아니다. 선수와 직원 등 구단 내부 구성원들의 확진 소식은 끊임없이 들려오고 있다. 
 
더불어 시즌 포기를 선언한 선수들도 속출했다. 이안 데스몬드(콜로라도 로키츠), 마이크 리츠(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라이언 짐머맨(워싱턴 내셔널스), 조 로스(워싱턴 내셔널스)는 코로나 19의 여파로 인해 시즌 불참을 알렸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60경기로 치뤄지는 2020 MLB, 꿈의 4할은 가능할까?

투표기간 2020-06-29~2020-08-31

  • 1. 가능하다
  • 2. 불가능하다
  • 3. 관심없다
투표하기   결과보기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