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13

해외축구

"데뷔골 이강인, 첫 선발 경기의 주인공" 팀내 최고 평점 받아(西 매체)

  • 기사입력 2019.09.26 08:34:53   |   최종수정 2019.09.26 09:48:04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이강인(사진=발렌시아)

이강인(사진=발렌시아)

 

[엠스플뉴스]

 

'발렌시아의 진주' 이강인(18)이 생애 첫 라 리가 선발 출전 경기에서 데뷔골을 넣었다. 현지 매체도 최고 평점으로 답했다.

 

이강인은 26일(한국시간)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열린 헤타페와의 2019-20시즌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6라운드 홈경기에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했다. 알베르토 셀라데스 감독 부임 이후 꾸준히 출전 기회를 받은 이강인은 리그 첫 선발 라인업까지 꿰찼다.

 

이강인은 2-1로 앞선 전반 39분, 오른쪽 측면으로 파고든 호드리구 모레노의 땅볼 크로스를 다이렉트 슈팅으로 연결해 골망을 갈랐다. 이강인의 리그 데뷔골이었다.

 

이강인은 데뷔골 뿐 아니라 팀의 세 골 모두에 직간접적으로 관여했다. 최고의 활약을 펼친 이강인은 후반 28분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홈팬들도 이강인의 활약에 박수를 보냈다. 팀은 이강인이 교체된 뒤 석연찮은 판정이 겹쳐 3-3으로 무승부에 그쳤다.

 

스페인 매체 '엘 데스마르케'는 경기 후 선수들의 평점을 공개했다. 이강인은 막시 고메즈와 함께 평점 9점으로 팀내 최고점을 받았다. 매체는 "이강인은 자신의 첫 선발 경기에서 주인공처럼 눈부신 활약을 펼쳤다. 이강인은 골을 넣고 적극적으로 경기에 임하고, 상대 측면 수비수 다미안 수아레즈와 싸우며 빛났다"고 덧붙였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1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