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13

축구

'깨지 못한 원정 징크스' 한국, 레바논과 0-0 무승부…조 1위 유지

  • 기사입력 2019.11.15 11:01:53   |   최종수정 2019.11.15 11:02:14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손흥민(사진=대한축구협회)

손흥민(사진=대한축구협회)

 

[엠스플뉴스]

 

대한민국 축구국가대표팀이 레바논 원정에서 득점 없이 무승부에 그쳤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은 14일(한국시간) 레바논 베이루트의 스포츠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레바논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4차전에서 0-0으로 비겼다.

 

이날 무승부로 대표팀은 레바논과 역대 전적 9승3무1패를 기록했다. 그러나 레바논 원정으로 한정했을 때는 2승3무1패로 다소 어려움을 겪은게 사실.

 

대한민국은 북한과의 평양 원정에 이어 레바논 원정에서도 무승부에 그쳤다. 네 경기 2승 2무 승점 8점을 거둔 대표팀은 레바논과 북한에 승점 1점 앞서 간신히 조 선두를 지켰다.

 

이날 경기는 반정부 시위 여파로 무관중 경기로 치러졌다. 황의조와 손흥민이 공격진에서 분전했지만 볼 배급이 원활히 이루어지지 않으며 흐름을 풀어가는데 어려움을 겪었다.

 

후반 시작과 함께 황인범, 남태희 대신 황희찬과 김신욱을 투입해 반전을 꾀했으나 공격 전개는 여전히 답답했다. 아쉬운 장면도 있었다. 후반 21분, 손흥민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프리킥을 황의조가 헤딩으로 연결했으나 골문을 맞았다. 경기 막판 이재성 대신 이강인이 조커로 투입됐지만 짧은 시간에 경기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