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0.08.15

TV연예

효녀 그레이스의 효도 관광? 도미니카 어르신들의 '한방 건강검진기'(어서와)

  • 기사입력 2019.12.09 16:26:25   |   최종수정 2019.12.09 16:26:2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그레이스의 효도 관광이 시작됐다.

 

12월 12일에 방송될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는 도미니카 공화국 어르신들이 한방 건강 검진에 나섰다.

 

이날 방송에서 그레이스는 가족을 위해 효도 관광을 준비했다. 그레이스는 인터뷰에서 “항상 가족의 건강에 대해 걱정한다”라며 엄마, 이모, 삼촌을 위해 맞춤형 건강관리 투어를 계획했다고 밝혔다. 

 

투어의 첫 번째 목적지는 바로 한방으로 진행되는 건강 검진이었는데. 이는 도미니카 공화국에서는 접하기 힘든 한의학을 가족에게 소개하기 위한 그레이스의 결정이었다. 검진에 앞서 문진표를 작성하자 삼 남매는 평소 좋지 않은 곳들을 나열했다. 특히 알레이다는 “신장이 안 좋아 간낭종도 있어 2003년에는 수술도 했었어”라며 숨겨진 지병들을 밝혀 건강검진의 필요성을 느끼게 했다.

 

 

한편, 삼 남매는 검진이 모두 끝난 후 침을 맞기 위해 치료실로 이동했다. 삼 남매는 침 치료를 받으며 각기 다른 반응을 보였는데. 막내 마리벨은 처음 경험하는 침 치료에도 의연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호세는 치료 전부터 “아프겠지?”라며 걱정했지만 막상 침을 놓자 편안함을 느끼다 못해 코까지 골며 잠에 빠졌다. 하지만 동생들을 지켜보던 알레이다의 표정은 점점 심각해져 갔다. 계속해서 자신의 배를 내려다보던 알레이다는 급기야 그레이스를 따로 불러내 심각하게 무언가 말했는데. 과연 알레이다가 비밀스럽게 건넨 말은 무엇일까?

 

도미니카 공화국 삼 남매의 한방 건강 검진 체험기는 12월 12일 (목)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에서 공개된다.

 

이창규 기자 liebe6013@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