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08

연예일반

배우 김선아, 절친 故 설리 향한 애도…"나는 심장이 너무 아파"

  • 기사입력 2019.10.20 08:38:15   |   최종수정 2019.10.20 08:38:15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배우 김선아가 故 설리(본명 최진리)를 향한 추모글을 게재했다.

 

지난 19일 김선아는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를 통해 절친인 설리를 추모했다.

 

김선아는 "안녕. 내 전부 제일 소중한 진리야. 일어나서 정신을 차려보니까 아직도 세상이 무너져있어. 혹시나 거기도 외로운 곳일까 걱정도 많이 되고 믿어지지가 않아"라고 적었다.

 

이어 "얼마 전 '나밖에 없지?'라고 사랑스럽게 웃으며 말한 넌데, 너밖에 없는 나는 정말 심장이 너무 아파서. 아픈 거 제일 싫어하는데 아무리 때려도 심장이 너무 아파. 심장이 없고 싶어"라며 "진리가 사랑한 사람들 내가 잘 챙겨줄게 잘 지내도록 노력할게. 사랑하고 또 사랑하고 고맙고 또 고마워"라고 덧붙였다.

 

해당 추모글과 함께 김선아는 고인과 함께 한 추억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김선아와 설리는 평소 절친한 사이로 알려져 있었다. 두 사람은 지난해 10월 종영한 네이버TV 예능프로그램 '진리상점'에 함께 출연해 우정을 과시한 바 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사망했다. 유족과 연예인 동료, 지인과 팬들의 마지막 인사 속에 17일 발인이 엄수됐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