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10

연예일반

"강지환, 성폭행 후 노래불렀다" …경찰, 마약 검사 의뢰

  • 기사입력 2019.07.18 07:38:51   |   최종수정 2019.07.18 07:38:5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경찰이 외주 스태프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된 배우 강지환(조태규)에 대해 마약 검사를 의뢰한 것으로 알려졌다. 

 

17일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지환의 마약 검사를 국립 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했다"라며 "현재 정밀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경찰이 강지환의 마약 투약을 의심하게 된 이유는 사건 당일 그의 이해할 수 없는 기이한 행동 때문.

 

SBS '8뉴스'에 따르면 이날 강지환은 경찰 출동 당시 집에 있는 노래방 기계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다. 

 

또, 범행 당시 다른 피해자가 강지환을 말렸음에도 무시하는 등 이해하기 어려운 점이 많았다. 

 

경찰이 도착했을 때 피해자들이 있는 방으로 경찰을 안내한 것도 강지환이었다고. 여러 가지 상황을 고려한 경찰은 강지환에 대한 마약 검사를 국과수에 의뢰했다. 

 

앞서 강지환은 지난 9일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한 명을 성폭행 하고 다른 한 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오는 18일 오전 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3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