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8.23

연예일반

구하라, 악플 법적 대응 예고 "선처 없다…우울증 쉽지 않아"

  • 기사입력 2019.06.17 17:07:11   |   최종수정 2019.06.17 17:07:1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그룹 카라 출신 구하라가 악플에 대한 법적대응을 시사했다. 

 

구하라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 기능을 통해 악플에 대한 강경 대응 입장을 밝혔다. 

 

 

해당 글을 통해 구하라는 "앞으로 악플 조치 들어가겠습니다. 악플 선처 없습니다"라고 선언했다. 이어 구하라는 "제 정신 건강을 위해서라도 여러분들께서도 예쁜 말 고운 시선으로 보일 수 있는 사람이었으면 좋겠네요"라고 덧붙였다. 

 

또한 구하라는 "우울증 쉽지 않은 거예요. 마음이 편해서 우울증이라고요? 열심히 일한 만큼 얻은 저의 노력입니다. 당신도 우울증일 수도 있다는 걸, 아픈 사람이라는 걸 모르는 걸까요"라며 우울증에 대한 사람들의 부정적인 시선에 고충을 토로했다. 

 

이어 구하라는 "연예인 그저 얻어먹고 사는 사람들 아닙니다. 그 누구보다 사생활 하나하나 다 조심해야 하고 그 누구보다 가족과 친구들에게도 말하지 못하는 고통을 앓고 있어요. 얘기해도 알아줄 수 없는 고통이요"라고 호소했다. 

 

마지막으로 구하라는 "여러분의 표현은 자유입니다. 그렇지만 다시 악플 달기 전에 나는 어떤 사람인지 생각해볼 수 없을까요?"라고 반문하며 악플 자제를 당부했다. 현재 구하라의 스토리 내용은 삭제된 상태다.

 

한편, 구하라는 지난달 26일 오전 서울 강남구 자택에서 의식을 잃은 채로 매니저에게 발견됐다. 이후 병원으로 이송되어 치료를 받았다. 그리고 17일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사진과 함께 건강한 근황을 전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