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08

연예일반

아이콘 바비·김동혁, '마약 의혹' 비아이 생일 축하 논란 "보고 싶다"

  • 기사입력 2019.10.23 10:27:31   |   최종수정 2019.10.23 10:27:31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그룹 아이콘 멤버들이 마약 혐의로 팀을 탈퇴한 비아이의 생일을 공개적으로 축하해 누리꾼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지난 22일 아이콘 바비는 자신의 개인 인스타그램 계정에 "보고 싶다. 생일 축하해"라는 글과 함께 짧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에는 한 음악방송에서 자신들의 히트곡 '사랑을 했다'를 부르고 있는 아이콘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사진 속에는 가장 앞에 나와 무대를 진두지휘하고 있는 비아이가 시선을 사로 잡는다.

 

 

 

아이콘의 또 다른 멤버인 김동혁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비아이의 탄생화인 벗풀 사진을 올리며 그의 생일을 공개적으로 축하했다. 

 

이를 두고 일각에서는 범죄 혐의로 인해 팀을 탈퇴한 멤버의 생일을 공개적으로 축하하는 것은 부적절하다는 의견이 잇따르고 있다. 

 

한편, 비아이는 지난 2016년 지인에게 대마초를 구해달라 요구하고 이를 흡연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비아이를 피의자 신분으로 전환하고 이에 대한 수사를 진행하고 있다. 그는 자신이 대마초를 받아 피운 사실을 일부 인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1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