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8.26

MLB

'아쉬운 수비 실책' 류현진, 7이닝 무자책 호투에도 10승 불발

  • 기사입력 2019.06.17 10:45:45   |   최종수정 2019.06.17 12:14:2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조미예 특파원)

 

[엠스플뉴스]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32·LA 다저스)이 7이닝을 무자책으로 막았다. 하지만 아쉬운 수비 실책이 나와 6회에만 2실점을 내줬고 타선이 6회 말 무사 2, 3루 기회를 살리지 못하면서 시즌 10승 달성엔 실패했다.

 

류현진은 17일(한국시간) 다저 스타디움에서 열린 시카고 컵스와의 홈 4연전 마지막 경기에 선발 등판, 7이닝 동안 공 94개를 던져 7피안타 무볼넷 8탈삼진 2실점(무자책) 호투를 펼쳤다. 평균자책은 1.36에서 1.26으로 낮췄다.

 

 

투구 내용은 훌륭했다. 주무기 체인지업을 던져 연달아 얕은 땅볼을 유도했다. 하지만 6회 3루수 저스틴 터너의 송구(터너 실책)를 1루수 데이빗 프리즈가 아쉽게 놓쳤고 빗맞은 안타와 수비 시프트 반대방향으로 향하는 타구가 나오면서 2실점을 허용하고 말았다.

 

‘아버지의 날’을 맞아 하늘색 모자를 쓴 채로 마운드에 오른 류현진은 1, 2회를 무실점으로 틀어 막았다. 1회 2사에 빗맞은 안타 2개를 연달아 두 개를 맞았지만, 데이빗 보트를 유격수 땅볼로 잡아 위기를 넘겼고 2회는 삼자범퇴로 삭제했다.

 

3회도 무실점. 애디슨 러셀을 삼진으로 잡았는데, 평소 카운트를 잡는 용으로 쓰던 커브를 기습적으로 던져 헛스윙 삼진을 유도했다. 하비에르 바에즈에겐 안타를 맞았지만, 크리스 브라이언트에게 유격수 병살타를 유도해 빠르게 이닝을 정리했다.

 

4회엔 땅볼만 3개를 유도한 류현진은 5회엔 탈삼진 2개를 솎았다. 5회 첫 타자 알버트 알모라에게 던진 바깥쪽 커터가 우전 안타로 연결됐지만, 제이슨 헤이워드를 삼진으로 잡고 한숨을 돌렸다. 투수 호세 퀸타나의 번트로 이어진 2사 2루엔 러셀을 삼진처리했다.

 

6회엔 연이은 불운에 울었다. 3루수 송구 실책과 빗맞은 안타로 무사 1, 3루에 몰렸다. 일단 리조는 3루수 직선타로 잡았다. 그러나 윌슨 콘트레라스의 얕은 타구가 수비 시프트로 비워진 2루 쪽으로 향하면서 첫 실점을 허용했다. 결국 후속타자 데이빗 보트에겐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맞았다. 실책 출루한 타자가 잡혔다면 3아웃으로 이닝이 끝나는 상황이라 2실점 모두 비자책. 이후 류현진은 헤이워드를 삼진으로 잡고 추가 실점을 막았다.

 

다저스 타선은 6회 말 다시 경기를 원점으로 돌렸다. 류현진의 특급 도우미로 거듭난 코디 벨린저가 동점 솔로포(2-2)를 때렸다. 이후 크리스 테일러의 루타, 맥스 먼시의 안타로 무사 2, 3루 기회를 잡았으나 후속타 불발로 경기를 뒤집진 못했다.

 

7회엔 탈삼진 2개를 곁들여 삼자범퇴로 막은 류현진은 양 팀이 2-2로 맞선 8회 우완 불펜 로스 스트리플링에게 바통을 넘겼다.

 

정재열 기자 jungjeyoul1@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