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8.19

해외축구

'선행의 아이콘' 호날두, 팔레스타인 가자지구에 17억원 기부

  • 기사입력 2019.05.19 08:55:13   |   최종수정 2019.05.19 10:11:08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우리형’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4, 유벤투스)가 남다른 선행을 선보였다. 

 

호날두는 식량난으로 굶주리는 팔레스타인 아이들을 위해 무려 18억원을 기부했다.

 

지난 18일(이하 한국 시간) ‘ONWA DAN 자선단체’는 호날두가 무려 150만 달러(한화 약 18억원)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최근 팔레스타인난민기구는 지원금 부족을 호소했다. 현재 있는 구호금으로는 가자지구의 굶주리는 아이들은 물론 주민들을 충분하게 먹일 수 없다는 것이었다. 설득력 있는 분석으로는 무려 ‘100만명’이 아사할 수도 있다는 우려가 나오기도 했다.

 

이스라엘 정부가 여전히 이곳으로 흘러 들어가는 자금을 통제하고 있고 미국도 원조를 줄여 위기가 가속화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런 시절 가난했기에 배고픔이 무엇인지 잘 아는 호날두는 이곳을 외면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호날두는 “가자지구 주민들을 위해 써달라”라며 18억원을 기부했다.

 

그가 기부한 18억원을 가자지구 절대 빈곤층의 ‘라마단기간 중 저녁식사’를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한편, 호날두는 지난 2012년 11월에도 팔레스타인 아이들에게 돈을 기부한 바 있다. 당시 골든부츠를 자선경매에 내놓았고 판매 수익금을 기부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4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