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08

TV연예

'아는형님' 이상화 "♥강남, 진중한 배려남…매력 흘리고 다녀"

  • 기사입력 2019.09.22 08:14:43   |   최종수정 2019.09.22 08:14:4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빙상여제’ 이상화가 JTBC ‘아는형님’에서 연인 강남과의 러브 스토리를 전했다.

 

21일 방송된 ‘아는형님’에는 ‘스포츠 영웅’ 박세리와 이상화가 출연했다.

 

이날 형님들은 “이상화의 결혼을 축하한다”며 박수를 보냈다. 이수근은 “강남 주인은 서장훈인 줄 알았는데, 강남 주인은 따로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화는 SBS ‘정글의 법칙’에서 처음 만난 연인 강남에 대해 “카메라가 켜져 있을 때랑 꺼져 있을 때가 달랐다. 켜졌을 땐 어쩔 수 없이 가볍다. 꺼졌을 땐 가벼움 속에 진중함이 있다. 배려심이 많고 주변 사람들을 잘 챙기더라. 매력을 흘리고 다닌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이어 “지난해 겨울에 무릎 재활 치료를 했다. 시즌중이라 다른 선수들은 계속해서 기록을 내고 있었다. 선수들을 보면서 ‘치료하면 저만큼 올라갈 수 있을까’ 하는 고민에 빠졌다. 그렇게 은퇴의 기로에 서 있었다. 심적으로 많이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이상화는 “당시 ‘정글의 법칙’ 모임이 잦았다. 강남 오빠에게 내 고민을 이야기 했는데 가만히 듣고 있더니 ‘넌 이미 레전드고 너로 인해 힘을 얻은 사람이 많다. 이제 내려 놓고 나랑 놀러 다니자. 마음 편히 쉬어’라고 말해줬다”고 했다.

 

이에 형님들이 “갑자기? 놀러 다니자고?”라며 의아해하자 이상화는 “그 전부터 몇 번 만나면서 서로 호감이 있었다”며 웃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