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1.14

TV연예

'유퀴즈' 나영석 PD "연봉 40억? 급여+성과급…돈 좀 벌었다"

  • 기사입력 2019.10.23 07:38:04   |   최종수정 2019.10.23 07:38:04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나영석 PD가 '40억설'로 화제가 됐던 자신의 연봉에 대해 언급했다.

 

지난 22일 방송된 tvN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을 찾은 개그맨 유재석, 조세호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유재석과 조세호는 이날 tvN 사옥을 찾아가 건물 안에서 엘리베이터를 기다리던 중 나영석 PD의 목소리를 듣고 쫓아갔다. 유재석은 나 PD를 본 후 "이런 대어를 낚다니"라며 기뻐했고 "tvN의 왕"이라며 나PD를 추켜세웠다.

 

유재석은 나 PD에게 그가 제작한 프로그램에 대한 여러 질문을 한 뒤, 조심스럽게 최근 화제를 모은 '나영석 PD 40억 연봉설'에 관한 질문을 건냈다. 나 PD는 당황했지만 이내 "돈 좀 받았어요"라고 능청스럽게 답했다.

 

나 PD는 "그게 연봉은 아니다"라며 "너무 민망하더라. 큰 돈이라 감사하긴 하지만 그 날 기사가 났을 때 뭐라고 얘기하기가 민망하더라. 복도에서 만난 후배한테 설명을 할 수도 없고 여러가지로 민망하더라"고 심경을 털어놨다.

 

나 PD가 말한대로 그가 받은 40억은 '연봉'이 아닌 급여와 성과금이 합쳐진 보수 총액이었다. 최근 CJ ENM이 내놓은 사업 보고서에 따르면 나 PD가 지난해 받은 연봉은 37억 2500만원이었다. 

 

이 중 급여는 2억1500만원이며 상여금은 35억 1000만원이었다. 여기에 각종 보너스 형식의 상여금까지 합쳐져 지난해 나영석 PD는 총 40억 7600만원의 보수 총액을 받았다. 이는 27억 2700만원을 받은 이재현 CJ 그룹 회장의 보수 총액보다 높은 금액이었다.

 

한편, 나영석은 2001년 KBS 27기 공채 프로듀서로 입사한 뒤 2013년 CJ ENM으로 이직해 tvN에서 '꽃보다 시리즈', '삼시세끼 시리즈'. '윤식당1,2' , '신서유기', '알쓸신잡' 등의 흥행 프로그램을 만들어내며 대한민국 예능의 새 역사를 썼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