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1.01.23
스톡킹

연예일반

'미친개' 예지, 화보 통해 드러낸 팔색조 매력...따뜻함부터 강렬함까지

  • 기사입력 2020.12.01 09:03:43   |   최종수정 2020.12.01 09:03:4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엠스플뉴스]

 

예지가 화보를 통해 당찬 매력을 발산했다.

 

예지는 화보를 통해 따뜻하고 편안한 콘셉트는 물론 시크하고 강렬한 콘셉트까지 소화했다. 코로나-19의 확산세 탓에 후속 활동을 이어가지 못한 예지는 팬들을 못 보는 것에 대한 아쉬움을 전했다.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예지는 2012년 걸그룹 ‘피에스타(FIESTAR)’로 데뷔해 활발히 활동하다 2015년 ‘언프리티 랩스타 2’에 출연해 걸크러시는 물론 자기 표현에 당당한 모습을 보여줬다. ‘미친개’를 통해 랩 실력을 뽑낸 예지는 이후 따뜻한 위로를 건네는 ‘My Gravity’에 이어 최근 발매한 ‘미묘(迷猫)’를 통해 알 수 없는 본인의 매력을 말 그대로 '미묘'하게 표현해내며 음악적으로 넓은 스펙트럼을 뽐냈다.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어린 나이에 걸그룹 ‘피에스타(FIESTAR)’로 데뷔한 그는 “원래 가수가 꿈은 아니고 춤을 좋아해 안무가를 꿈꿨다. 그런데 계속 무대를 서다 보니 내가 춤도 좋아하지만 무대에 서는 걸 좋아한다고 깨닫게 돼 가수 준비를 시작했다. 원래는 랩 포지션도 아니었다. 우리 그룹에 랩 담당이 없었는데 데뷔곡에 랩 파트가 있었다. 그래서 멤버들이 모두 랩을 불러봤는데 내가 제일 어울린다고 앞으로 나보고 랩을 맡으라고 하더라(웃음). 그래서 랩을 시작하게 됐는데 노래와는 다른 매력이 있고 너무 재밌더라”고 밝혔다.

 

본인을 미친개에 비유해 화제가 된 ‘미친개’에 이어 헷갈리게 하는 고양이라는 뜻의 ‘미묘(迷猫)’를 발매한 그에게 신곡 소개를 부탁했다. “동물과 관련 있는 노래를 많이 내는데 의도한 거냐고 많이 물어본다. 우연일 뿐 의도한 것은 아니다(웃음). ‘미묘(迷猫)’는 헷갈리게 하는 고양이라는 뜻으로 나도 나를 잘 모르는데 다른 사람들이 나를 평가하는 것에 대해서 생각하다가 나온 곡이다. 많이 들어주시면 좋겠다”라고 신곡을 소개했다.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화보를 공개한 예지(사진=bnt)

 

'부끄럽지 않은 가수이자 래퍼로 기억되는 것이 꿈'이라는 예지는 지난해 공백기에 대한 팬들의 기다림에 보답하기 위해 앞으로의 '열일'을 다짐했다.

 

한편, 예지는 2018년 '피에스타' 해체 후 솔로 가수로 활동하며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혀가고 있다.

 

전용호 기자 yhjeon@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2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