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12.13

연예일반

구혜선, HB엔터 대표에 보낸 문자 공개…"조속히 계약해지 해주길"

  • 기사입력 2019.10.08 08:07:33   |   최종수정 2019.10.08 08:15:36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구혜선 (사진 = 엠스플뉴스 DB)

구혜선 (사진 = 엠스플뉴스 DB)

 

[엠스플뉴스] 배우 안재현과 파경을 맞은 구혜선이 또 다른 폭로를 이어가고 있다. 

 

지난 7일 구혜선은 자신의 개인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건 팔월에 보낸 문자이고 벌써 시월이네요"라며 메시지가 담긴 캡처 사진을 공개했다. 

 

구혜선은 "회사가 안재현씨의 이혼에 관여하면서 저와는 신뢰가 훼손된 상태였습니다"라고 입을 열었다.

 

이어 "안재현씨와 대표님이 저의 험담을 나눈 내용은 디스패치 포렌식 문자가 아닌 카톡에 있었으며 저와 안재현씨가 이 부분에 대해 나눈 내용을 제가 녹취하여 법원에 제출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2년 동안 무수한 문자를 나눈 부부인데 달랑 몇 개를 골라내어 본인에게 유리하도록 재편집하고 디스패치에 보도한 안재현씨의 회사는 이상하게도 저와 같은 회사인 HB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배우의 인격권을 침해한 HB엔터테인먼트는 조속히 계약해지를 해주시길 바랍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구혜선이 소속사 대표에게 보낸 메시지가 담겼다. 그는 '부부의 문제는 부부가 해결하는 것이 맞다. 계약 해지 해주시면 감사하겠다'라고 말했다.

 

구혜선의 계약 해지 요청은 계속됐지만 대표는 답장이 없었다. 앞서 구혜선은 지난 8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남편이 권태기로 인해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고 싶다"라고 폭로하며 불화를 알렸다. 

 

구혜선의 폭로를 계속됐고, 안재현은 지난달 9일 서울가정법원에 구혜선에 대한 이혼소장을 접수한 상태다. 

 

현재 안재현은 드라마 '하자 있는 녀석들' 촬영에 집중하고 있으며, 구혜선은 전시회, 도서 등 작가 활동을 활발히 이어나가고 있다. 

 

이상빈 기자 sangbin03@mbcplus.com 

 

 

 

엠스플레이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