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19.09.23

해외축구

[해외파 오늘은 07.19] '불 떨어진' 발렌시아 수뇌부, 이강인 미래 두고 긴급 회동

  • 기사입력 2019.07.19 21:00:02   |   최종수정 2019.07.19 17:17:33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엠스플뉴스]

 

* '해외파 오늘은'은 해외파 코리안리거들의 소식·외신 보도를 카드뉴스로 전해드리는 코너입니다.

 

이강인(18)이 완전이적을 원한다고 밝힌지 하루 만에 발렌시아 수뇌부가 싱가포르행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마르셀리노 가르시아 토랄 감독, 마테우 알레미나 단장, 아닐 머시 회장은 피터 림 구단주가 있는 싱가포르에서 이적시장 계획을 두고 논의를 나눌 계획이다.

 

현지 기자 보도에 따르면 이강인은 바이백 조항을 포함한 완전이적을 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구단 측은 이강인의 완전이적을 원한다면 8,000만 유로의 바이아웃을 지불하라는 입장이다.

 

# '이강인 폭탄발언' 수뇌부 발등에 불 떨어졌다?

# 베르통언 "손흥민, 팀동료라 정말 다행이야"

# 이승우의 올 시즌 목표는 '세리에A 잔류'

 

 

 

 

글/그래픽 : 도상현 기자 shdo@mbcplus.com

  • 잘봤어요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도시경찰 프로모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