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0.08.08
MLB 텐트

MLB

토론토 선수단, 구장·호텔 이동만 가능…벗어나면 벌금 혹은 징역

  • 기사입력 2020.07.11 10:44:34   |   최종수정 2020.07.11 11:51:00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로저스 센터(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로저스 센터(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엠스플뉴스]
 
힘겹게 로저스 센터에 입성한 토론토 블루제이스가 완벽한 '격리 생활'에 돌입했다. 
 
캐나다 'TSN'는 7월 11일(이하 한국시간) 토론토 담당 기자 스캇 미첼의 말을 인용해 "토론토 선수단이 구장과 호텔을 벗어나게 되면 벌금 75만 달러(약 6억 6천만 원)와 징역 처벌을 받을 수 있다"라고 전했다. 따라서 2주 동안 선수들은 경기장과 호텔만 오가야 하는 상황이다.  
 
이런 조치에 대해 토론토 내야수 트래비스 쇼는 불만을 토로했다. 쇼는 개인 SNS를 통해 "경기장 인근에 있는 콘도를 예약 하고 숙박비까지 냈는데 이용조차 못 하고 있다. 마스크를 쓰고 걷거나 외부 음식을 포장해 오는 것도 허용되지 않는 것 인가"라며 글을 게시했다가 삭제했다.  
 
당초 토론토 구단은 미국과 캐나다의 국경이 폐쇄되며 캐나다 입국에 난항을 겪었고 미국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훈련을 시행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캐나다 정부가 홈 구장 훈련을 승인하며 지난 6일에 입성할 수 있었다. 
 
현재 캐나다 정부는 로저스 센터에서 토론토 구단에게 '훈련'만을 허락했다. 아직 토론토가 2020시즌 홈 경기를 로저스 센터에서 치를 수 있을지는 미지수다. 치명적인 위험이 존재한다. 정규 시즌이 시작되면 선수단이 미국과 캐나다를 자주 왕래 해야 하고 이에 따라 상대 팀은 캐나다로 이동하여 원정 경기를 치워야 하기 때문이다. 
 
한편, 토론토는 오는 25일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탬파베이 레이스와 개막전을 치른다. 토론토의 홈 개막전은 30일 워싱턴 내셔널스와 예정되어있다. 하나, 아직까지 장소는 발표되지 않았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잘봤어요 0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60경기로 치뤄지는 2020 MLB, 꿈의 4할은 가능할까?

투표기간 2020-06-29~2020-08-31

  • 1. 가능하다
  • 2. 불가능하다
  • 3. 관심없다
투표하기   결과보기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