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ve scores
2020.08.06

MLB

美 매체 "체인지업 아티스트 류현진, 토론토 1선발 전망"

  • 기사입력 2020.07.03 14:04:29   |   최종수정 2020.07.03 14:04:29
  • 카카오  페이스북  트위터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류현진(사진=엠스플뉴스 홍순국 특파원)

 

[엠스플뉴스]
 
'체인지업 아티스트'. 현지 매체가 류현진을 일컫은 명칭이다. 
 
미국 'CBS 스포츠'는 7월 3일(이하 한국시간) 류현진이 토론토 블루제이스의 1선발을 맡을 것으로 보도했다.
 
이어 매체는 "왼손 투수인 체인지업 아티스트 류현진은 지난 2시즌 동안 ERA 2.21, 볼-삼 비율 6.46을 기록했다"라고 소개했다. 하지만 이내 "내구성에 대해서는 잘 알려지지 않았다. 지난 시즌 182이닝을 던졌으나 2014년 이후 처음으로 150이닝을 넘긴 시즌이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매체는 "비시즌에 토론토는 과감하게 투수 로테이션을 보강했다. 류현진과 태너 로어크를 영입했고 트레이드로 체이스 앤더슨을 합류시켰다. 위험요소도 존재하지만, 네이트 피어슨, 라이언 보루키, 앤서니 케이, 숀 리드 폴리가 좋은 활약을 펼쳐준다면 마운드에 깊이를 더할 것이다"라고 설명했다.
 
매체는 올 시즌 토론토의 선발 라인업으로 류현진-로어크-앤더슨-맷 슈메이커-트렌트 손턴을 예상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올 시즌 메이저리그는 60경기만을 진행하는 단축 시즌을 치른다. CBS스포츠 스포츠라인은 토론토가 60경기에서 28승 32패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난 시즌 토론토의 성적은 67승 95패. 윌리엄힐 스포츠북 예상에 의하면 토론토의 월드시리즈 진출 확률은 75분의 1에 불과하다.
 
한편, 메이저리그 개막을 앞두고 플로리다주 더니든에서 훈련을 해온 류현진은 곧 토론토로 이동하여 시즌 준비에 나선다.
 
 
박윤서 기자 fallininvon@mbcplus.com
mlb보상이벤트
  • 잘봤어요 잘봤어요 1
  • 화나네요 화나네요 0
  • 팬이에요 팬이에요 0
  • 후속기사 원해요 후속기사 원해요 0
60경기로 치뤄지는 2020 MLB, 꿈의 4할은 가능할까?

투표기간 2020-06-29~2020-08-31

  • 1. 가능하다
  • 2. 불가능하다
  • 3. 관심없다
투표하기   결과보기
  • 사진
  • 새로고침
  • 도움말
  • Best 댓글
    공감 투표 비율이 높은 댓글입니다.
    비정상적인 방법으로 공감수가 증가하거나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경우, 예고없이 제외 될 수 있습니다. 레이어 닫기
0 / 300
더보기

주르LOOK

12 ~ 15시 랜덤포인트 적립!
top